2017년02월22일wed
 
티커뉴스
뉴스홈 > 정형외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연세의대, 골연장 환자 20명 분석결과
등록날짜 [ 2016년11월14일 18시20분 ]
연세의대, 골연장 환자 20명 분석결과


팔과 다리를 늘리는 '골연장' 수술에서 발생하는 부작용을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는 치료법이 개발됐다.


골연장은 선천적 또는 후천적으로 양쪽 팔, 다리 길이가 2㎝ 이상 차이를 보이는 경우나 사고나 질병으로 뼈 일부분이 사라지는 등 현저하게 키가 작은 저신장증 환자의 뼈 길이와 모양을 바꾸는 치료법이다.
 

그러나 수술을 받은 환자의 약 2~10%에서 연장한 부위에 뼈가 형성되지 않는 '불유합'(지연유합)이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불유합은 광범위한 뼈이식 수술을 하거나 장기간에 걸친 회복 기간을 거쳐야 하므로 심각한 부작용에 해당한다.
 

이동훈 연세의대 정형외과학교실 교수팀은 2010년부터 2011년까지 하지 골연장 수술을 받은 환자 20명을 대상으로 '생물학적 골형성 촉진치료법'의 효과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CORR'(Clinical Orthopaedics and Related Research) 최근호에 발표됐다.
 

연구팀은 대상자 10명에게 생물학적 골형성 촉진치료법으로 각 환자의 골반에서 추출한 골수세포와 말초혈액에서 뽑은 혈소판풍부혈장을 농축해 주입하고 나머지 10명은 자연스럽게 회복단계를 밟도록 했다.

평균 28개월 추적관찰 결과, 치료를 받은 환자(치료군)들의 골형성 정도가 자연회복 단계를 거친 환자(대조군)들에 비해 유의하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뼈의 바깥쪽 단단한 부분인 피질골이 수술부위 앞쪽에서 1㎝ 재생되는 데 걸리는 시간을 측정한 결과 치료군은 1.14개월, 대조군은 1.47개월이 소요됐다.
 

수술부위 뒤쪽 피질골, 안쪽 피질골, 측면 피질골의 골형성 속도 역시 치료군이 대조군보다 빨랐다.
 

또 새로 형성된 피질골 1㎝당 환자의 체중을 견디는데 소요된 시간은 치료군이 0.89개월로 대조군 1.38개월보다 앞섰다.
 

이동훈 교수는 "치료법으로 쓰인 골수세포에는 뼈로 분화될 수 있는 조상세포(일종의 줄기세포)가 많고 혈소판풍부혈장에는 이런 세포들이 잘 활동할 수 있도록 만드는 여러 가지 신호물질들이 있다"며 "두개의 성장 촉진 성분이 결합해 뼈 재생이 잘되도록 돕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팔·다리 늘리는 '골연장' 부작용 극복방안 나왔다
[연세의대 제공=연합뉴스]

 

 

aeran@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올려 0 내려 0
조성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중노년 무릎연골 손상, 수술이 운동보다 나은 점 없다 (2016-11-20 13:20:00)
턱관절 환자 2명 중 1명 '두통'도 호소 (2016-11-10 18:30:00)
최순실 성형외과 특혜의혹 '실 ...
성형수술 결과 증강현실로 미리...
식약처, '안전성 논란' 주름성...
보톡스 원료가 '마구간 흙·썩...
'코 시술 만족해요' 로그인 안...
반영구화장 염료서 기준치 30배...
보톡스 가격, 제품별로 천차만...